뇌물수수혐의 무안군청 과장 구속영장 기각
상태바
뇌물수수혐의 무안군청 과장 구속영장 기각
  • 서상용 기자
  • 승인 2020.10.13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물수수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아온 무안군청 A모 과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무안군청
무안군청

광주지방법원 목포지원은 13일 낮 1시20분 A 과장에 대한 구속영장실질심사를 벌여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기각 사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A 과장이 불구속 수사를 받게 될 경우 검찰의 수사 동력은 다소 약화될 전망이다.

A 과장은 무안 남창천 생태하천복원사업과 관련해 7,300만원 상당의 뇌물을 업자로부터 수수한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아왔다.

식생매트 제조업체가 A 과장에게 뇌물을 미리 제공하고 이후 그 댓가로 제품을 납품한 것으로 보고 검찰은 지난 8일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한편, 170억원 규모의 남창천 생태하천복원사업은 2010년 10월 시작해 2016년 12월 완공됐다. 토목공사와 함께 식생호안, 정화습지, 생태수로, 자전거도로 등을 남창천에 조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